한국일보>

이태무 기자

등록 : 2017.03.12 19:18
수정 : 2017.03.12 19:32

임철순 전 국회의원 별세

등록 : 2017.03.12 19:18
수정 : 2017.03.12 19:32

제11ㆍ12 대 국회의원을 지낸 임철순 전 의원이 12일 오후 12시 숙환으로 별세했다. 향년 80세. 서울 출신인 임 전 의원은 고모였던 설립자 임영신 박사의 뒤를 이어 20여 년 동안 중앙대학교 총장과 이사장을 역임했다.

1981년 민주정의당 소속으로 제11대 국회에 입성해, 1985년 재선에 성공하고 정책위의장을 지냈다. 정치권에서 물러난 후에는 대한산악연맹 회장, 대둔산업 대표이사를 지냈다. 유족으로 부인 이의영 여사와 아들 성빈(코오롱인더스트리 전무)ㆍ수빈(IBS 인더스트리 부사장)·수현·지현 씨가 있다. 빈소는 신촌세브란스병원, 발인은 14일 오전 10시. 장지는 문막 온누리 동산. (02)2227-7500

이태무 기자 abcdef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독] 석탄화력 1기 배출 초미세먼지 ‘경유차 18만대분’
박영선 의원 “수은의 다스 대출액 12년새 10배로”
강형욱 '모든 개가 무조건 입마개? 말도 안 된다'
日 상공 농락하는 北 맞서 한미일 또 미사일 경보훈련
[2017 갈등리포트] “한국 아빠 볼 수 있다” 헛된 희망에… 두 번 우는 ‘코피노’
'공영방송 EBS가 달라지고 있다'
[단독] 이영학, 딸 치료비 12억 기부받아 10억 빼돌렸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