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8.06.08 14:35

입출금 자유롭고 정기예금 금리 ‘SC제일 마이줌통장’ 짭짤

등록 : 2018.06.08 14:35

지난달 금융통화위원회에서 기준금리를 1.5% 수준에서 동결했다. 그러나 6월 미국의 기준금리 인상이 예상되는 가운데 한국 역시 7월 이후 기준금리를 인상할 것이라는 전망이 지배적이다. 이처럼 금리 인상이 예상되고 주식 시장의 변동성이 커지는 시점에서 투자자들은 시장 상황을 관망하면서 투자처를 물색하게 된다. 이때 일시적으로 자금을 예치하기 좋은 상품이 바로 ‘파킹(parking)통장’이다. 파킹 통장은 일반 수시입출금예금보다는 금리가 높으면서도 적금이나 정기예금과는 달리 수시로 입출금이 가능해 자금 운용에 용이하다.

대표적인 파킹통장으로는 SC제일은행의 입출금통장 ‘SC제일 마이줌통장’이 있다. 이 상품은 별도의 조건 없이 최고 금리 1.5%(이하 연, 세전)를 받을 수 있는 금액 구간을 은행이 아닌 예금주 스스로 설정할 수 있다는 점이 특징이다. 최소 100만원부터 최대 10억원까지 유지 가능한 예치금액을 고객이 직접 설정하고, 설정한 금액만 유치하면 연1.5% 금리를 적용받는다.

대부분의 고금리 수시입출금 상품들과는 달리 급여이체 조건이나 자동이체 조건 등이 없고, 오로지 자신이 설정한 예치금액만 유지하면 최고 금리를 제공받을 수 있는 상품 구조로 기존 파킹통장의 까다로운 조건을 과감하게 덜어내고 높은 이자율에 혜택을 집중시킨 덕에 지난해 10월 말 출시 후 4개월 만에 수신고 2조원을 달성하며 눈에 띄게 인기를 끌고 있다.

아울러 6월 29일까지 마이줌통장에 신규 가입하면 최대 3개월간 최고 연1.7%를 제공하는 특별금리 이벤트가 진행 중이다. 이 기간에 마이줌통장을 개설하고 설정액만큼 잔액을 유지하는 고객은 0.2%포인트의 추가 금리가 더해져 연 1.7%의 특별금리를 받게 된다.

6월 가입 고객은 8월 말까지 특별금리를 제공받게 되는데, 이번 이벤트에서 제공하는 연 1.7%의 금리는 CMA, 인터넷은행의 고금리 입출금통장 등과 비교해도 금융권 최고 수준이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왜 피해자의 말은 듣지 않습니까” 김지은씨, 집회 참가자들에 연대 메시지
북한 신문 “한갓 종전선언도 못하는데…”
[인물 360˚] ‘독을 차고’ 일제에 저항한 시인 김영랑
[여의도가 궁금해?] ‘신의 용돈’ 빼앗긴 국회… 바른미래당 먼저 “전면 폐지” 주장해 존재감
달 탐사, 너도나도 나서는 이유 따로 있다
[인포그래픽] 해외여행에 꽂힌 한국인, 항공여객 72%가 국제선
김성태, 김경수 영장 기각에 '문재인 정권 만세 만만세!'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