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8.01.31 07:33

‘北 손흥민’ 한광성, EPL 리버풀과 토트넘도 군침

등록 : 2018.01.31 07:33

[한국스포츠경제 정재호]

한광성/사진=연합뉴스

북한 손흥민으로 통하는 한광성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EPL) 명문 구단으로 입단할 가능성이 꾸준히 제기되고 있다.

이탈리아 프로축구 명문 유벤투스행이 거론되는 한광성 영입전에 EPL의 리버풀과 토트넘도 가세한 것으로 보인다고 이탈리아 매체 칼치오 메르카토가 전했다.

한광성은 페루자에서 임대 활약 중인 칼리아리의 북한 공격수다. 토트넘의 경우 손흥민이 뛰고 있는 팀이어서 남북을 대표하는 축구선수가 한솥밥을 먹을지 관심이 고조된다.

매체에 따르면 한광성은 유벤투스로부터 처음 이적료 500만 유로를 제시받았다. 이 금액이 협상을 진행하며 1,200만 유로까지 뛴 것으로 알려졌다. 유벤투스는 이적료 외 별도의 보너스를 책정해 한광성 구애 작전을 펼치고 있다는 것이다.

정재호 기자 kemp@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KBO의 변화, '언론인 출신' 장윤호 사무총장 선임

[트렌드] 방탄소년단-트와이스-워너원, 2018 전망도

[G-9] ‘이래도 안 올래?’ 평창 가면 쏟아지는 혜택 폭탄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은장도라도 꺼내야 하나…” 성난 여성들, 오늘 거리로 모인다
[여의도가 궁금해?] ‘신의 용돈’ 빼앗긴 국회… 바른미래당 먼저 “전면 폐지” 주장해 존재감
사라진 텔레그램 메시지 “안희정 검증은 제대로 않고 피해자 의심”
‘공작’ 김정일 특수분장에 1억6000만원, 땀나면 떨어질라 ‘냉동텐트’
말레이시아에 잡힌 한국축구, 조1위는 물건너가고…
[글로벌 Biz리더] 기자 꿈꾸던 난독증 소년, 영국 하늘을 지배하다
터키, 美 목사 석방 또 불허… 트럼프 “앉아서 당하지 않겠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