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4.23 17:27

김시우, 세계랭킹 39위 유지...최경주-안병훈 순위 하락

등록 : 2018.04.23 17:27

김시우./사진=PGA 투어 홈페이지.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발레로 텍사스 오픈에서 공동 45위에 머문 김시우(23)가 세계랭킹 39위를 지켰다.

김시우는 23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샌안토니오 TPC(파72·7,435야드)에서 막 내린 발레로 텍사스 오픈에서 최경주(48) 등과 함께 공동 45위를 기록했다.김시우는 대회 직후 발표된 세계랭킹에서 지난주와 같은 39위를 유지했다. 최경주는 595위에서 565위로 순위가 소폭 상승했다.

더스틴 존슨(미국)이 여전히 1위 자리를 지키는 등 ‘톱10’에는 변화가 없었다. 타이거 우즈(미국)는 전주보다 2계단 떨어져 91위에 자리했다. 안병훈(27)도 80위에서 84위로 순위가 내려갔다.

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리뷰] '프렌치록 선구자' 피닉스, 韓 감성 촉촉이 적셨다

'8 vs 0' 1위 두산과 10위 롯데 가른 어떤 차이

[인터뷰] ‘곤지암’ 오아연 “402호 촬영?빨리 끝내고싶은 마음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생활고 겪는 제주 예멘 난민에게 손 내민다
이민자 자녀 격리 비난에 “유럽 봐라” 꿈쩍 않는 트럼프 행정부
김정은, 44일간 비행기로 세 차례 외국행…속도내는 北외교
“몰카 찍다 걸리면 절대 가만두지 않아”…청와대 트윗
“한국 대표팀, 아무 것도 안 해” 월드컵 전설들 ‘쓴 소리’
[카드뉴스] ‘민중의 변호인’ 조영래가 살려낸 여성인권
포항 지진 난 지가 언젠데 아직도 구호소가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