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뉴시스
제공

등록 : 2018.06.07 16:31
수정 : 2018.06.07 16:34

국적기 대한항공의 ‘굴욕’, 최악의 항공사 톱10에 올라

등록 : 2018.06.07 16:31
수정 : 2018.06.07 16:34

수하물 싣는 대한항공 여객기. 연합뉴스 자료사진

대한항공이 글로벌 항공사의 정시 운항률과 서비스 품질 등을 측정한 평가에서 올해 최악의 항공사 중 하나로 뽑혔다.

7일(현지시간) 블룸버그통신에 따르면 항공기 결항·연착 클레임 대행 서비스 업체 '에어헬프'가 이날 발표한 2018년 평가보고서에서 대한항공은 72개 항공사 중 66위를 기록했다.

에어헬프는 정시 운항률과 서비스 품질, 고객 불만 처리 점수 등 3가지 요소를 기준으로 항공사들의 순위를 매겼다.

올해 최고의 항공사에는 카타르 항공(1위), 루프트한자(2위), 에티하트 항공(3위), 싱가포르항공(4위), 남아프리카항공(5위), 오스트리아항공(6위), 에게안항공(7위), 콴타스(8위), 에어 몰타(9위), 버진애틀랜틱(10위) 등이 뽑혔다.

반면 와우에어(72위), 로열 요르단 항공(71위), 파키스탄 국제항공(70위), 이지젯(69위), 모리셔스항공(68위), 라이언에어(67위), 대한항공(66위), 이베리아(65위), 아르헨티나항공(64위), 제트 에어웨이스(63위) 등 10개사는 올해 최악의 항공사로 평가됐다.

1위인 카타르항공의 경우 정시 운항률이 89%를 기록했지만 대한항공은 64%에 그쳐 파키스탄 국제항공(61%)과 함께 최하위권을 형성했다.

뉴시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이산가족 한 풀어드리겠다” 남북 적십자회담 개최
귀신 잡는 해병? 포항 먹여 살리는 해병대!
“그래도 글쓰기책은 강원국이 유시민보다 낫다는 소리 들을 겁니다”
노인들 “청년 취업ㆍ주거난? 우린 더 힘들었는데…”
'난 상관 안 해' 멜라니아, 아동시설 가면서 왜 이런 자켓을…
월드컵 최다 슈팅 무득점 기록에, 은퇴설까지…메시의 굴욕
“중성자탄 투하 수준의 인적쇄신 각오해야”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