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홍인기 기자

등록 : 2018.01.14 10:59
수정 : 2018.01.14 11:01

일본 도쿄에서 대입 합격 기원하는 시민들

등록 : 2018.01.14 10:59
수정 : 2018.01.14 11:01

13일(현지시간) 일본 도쿄의 유시마 텐진 신전 안뜰에서 학생들이 소원을 적는 나무조각에 시험 합격을 기원하는 글을 적고 있다.

AP 연합뉴스

같은 날 학부모들이 도쿄의 유시마 텐진 신전에서 시험 합격을 기원하는 기도를 드리고 있다. AP 연합뉴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서울역서 강릉행 KTX 타는 현송월 단장
러시아 “북미 직접 대화 러시아가 주선하겠다”
“깜언 박항서” … 베트남, 이라크 꺾고 사상 첫 ‘4강 진출’
‘애플 짝퉁’ 중국 샤오미, 진짜 애플 잡을까…기업가치 1,000억달러
취임 ‘돌잔치’에 셧다운 선물 받은 트럼프
독도새우, 숭채만두, 용금옥 추어탕… 청와대 메뉴에 담긴 정치학
승강기가 2m 아래로 '쿵'… 몸 끼였던 60대 사망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