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권대익
의학전문기자

등록 : 2017.03.14 22:29

백효채 연세대 의대 교수, ‘바이엘임상의학상 수상

등록 : 2017.03.14 22:29

백효채 교수

대학의학회와 바이엘코리아는 '제13회 바이엘임상의학상 수상자'로 백효채 연세대 의대 흉부외과 교수를 선정했다고 14일 밝혔다.

주최 측은 “백 교수가 1996년 국내에서 최초로 시행된 폐 이식 수술에 참여한 후 현재까지 국내에서 시행된 폐 이식 수술의 50% 이상을 집도하며, 다양한 임상 시도를 통해 폐 이식 발전에 노력해 온 공로를 높이 평가했다”고 밝혔다.

백 교수는 폐 이식이 활성화되기 전부터 이식대상자 선정 기준 전문위원으로 활동하며 임상에서 사용하는 폐 이식 수술 응급 기준을 마련했다.

또 폐 이식과 관련된 동물 기초실험을 시행했고, 장기 적출 후 장시간 폐 보존을 하기 위한 보존액 개발 실험을 바탕으로 심장 정지 후에도 장기를 적출해 이식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는 등 폐 이식 발전에 핵심적인 연구 성과를 일궈낸 바 있다.

이윤성 대한의학회 회장은 “백 교수는 다양한 연구와 임상적 시도를 통해 국내에서 생소했던 폐 이식 분야의 활성화에 이바지했다”고 했다.

권대익 의학전문기자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中당국 “북한서 3.4규모 지진”…폭발 여부에 혼선
타우러스 미사일 1발을 쏘기까지 석 달 기다린 사연
청와대 “日 언론 왜곡보도, 한미일 공조 균열 야기” 비판
발리 최대 화산, 최고 위험 경보...“마그마 상승 중”
나무망치로 수도꼭지 쾅쾅 “맥주통이 열렸다”
“장미처럼 예쁘게 떠나길” 세월호 희생자 조은화ㆍ허다윤양 이별식
[Q&A] 스웨덴의 자율주행 기술, 어디까지 왔나?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