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09.14 16:48
수정 : 2017.09.14 18:13

파스텔톤 봄빛 가득한 '마이클 코어스 2018 봄' 컬렉션

등록 : 2017.09.14 16:48
수정 : 2017.09.14 18:13

미 뉴욕에서 13일(현지시간) 뉴욕 패션위크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한 모델이 디자이너 마이클 코어스의 2018 봄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13일(현지시간) 뉴욕 패션위크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모델들이 디자이너 마이클 코어스의 2018 봄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13일(현지시간) 뉴욕 패션위크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한 모델이 디자이너 마이클 코어스의 2018 봄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13일(현지시간) 뉴욕 패션위크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한 모델이 디자이너 마이클 코어스의 2018 봄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13일(현지시간) 뉴욕 패션위크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한 모델이 디자이너 마이클 코어스의 2018 봄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13일(현지시간) 뉴욕 패션위크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한 모델이 디자이너 마이클 코어스의 2018 봄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13일(현지시간) 뉴욕 패션위크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한 모델이 디자이너 마이클 코어스의 2018 봄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13일(현지시간) 뉴욕 패션위크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한 모델이 디자이너 마이클 코어스의 2018 봄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13일(현지시간) 뉴욕 패션위크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한 모델이 디자이너 마이클 코어스의 2018 봄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13일(현지시간) 뉴욕 패션위크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한 모델이 디자이너 마이클 코어스의 2018 봄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13일(현지시간) 뉴욕 패션위크가 열리고 있는 가운데 모델들이 디자이너 마이클 코어스의 2018 봄 컬렉션을 선보이고 있다. AP 연합뉴스

미 뉴욕에서 13일(현지시간) 뉴욕 패션위크가 열려 디자이너 마이클 코어스의 2018 봄 컬렉션에 참석한 영화배우 니콜 키드먼(사진 왼쪽부터),나오미 왓츠, 캐서린 제타 존스와 딸 케리 제타 존스. AP 연합뉴스

정리=박주영 bluesky@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비트코인 써봤더니] 비트코인으로 일주일 살아보니… 돈이라기엔 ‘99%’ 부족했다
‘최경환 1억’ 국정원 장부 확보… 소환 시기 저울질
역사서 분석하니… 1900년간 한반도 6.7 강진 15회나
‘월급쟁이의 별’ 삼성전자 임원들은 누구
[나를 키운 8할은] 강수진 '친할머니처럼 돌봐준 선생님... 나만의 발레 눈뜨게'
[단독] 차기 우리은행장에 관료출신 배제한다
[SF, 미래에서 온 이야기] 탐험가이자 예술가 제임스 카메론 ‘21세기의 다빈치’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