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2.07 17:06
수정 : 2018.02.07 19:04

김철 전 천도교 교령 별세

등록 : 2018.02.07 17:06
수정 : 2018.02.07 19:04

신암 김철 전 천도교 교령이 지난 6일 오후 2시 환원(還元ㆍ별세)했다. 91세.

평남 중화에서 태어난 고인은 평양공대에서 전기공학을 공부한 뒤 천도교 평양시지부 교화부장으로 활동했다.

한국전쟁 때 남한으로 넘어와 천도교 활동에 진력했다. 2001년 교령을 역임한 뒤 2005년 한민족평화재단 이사장을 맡아 남북화해와 교류에 주력했다. 장례는 천도교 중앙총부가 치르는 총부장으로 집행된다. 빈소는 서울 신촌세브란스병원 장례식장 17호실. 영결식은 7일 오후 9시, 발인은 8일.








대한민국종합 9위 4 4 4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독] 다스ㆍ협력업체, MB에 경영 상태 정기 보고
文대통령 “눈온 뒤 귀한 손님”…이방카 ‘트럼프 메시지’ 전해
‘변호사에 수사기밀 유출’ 검찰 지청장 연루정황 포착
판사사찰 의혹의 중심 ‘임종헌 컴퓨터’ 연다
'말 많고 가르치기 좋아할수록 더 큰 심판을 받을 것입니다'
엄마 추억 속으로 가고 싶은 딸, 추억 선물 못한 딸에게 미안한 엄마
[아하! 생태] 돌 계단에서도 부화하는 강한 생명력… 독도 괭이갈매기야, 따뜻한 봄에 만나자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