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준호 기자

등록 : 2018.04.17 11:21

‘2018 천안춤영화제’9월 6~8일 개막

등록 : 2018.04.17 11:21

‘2018 천안춤영화제’9월 6~8일 개막

천안시 추진위원 및 프로그래머 위촉식

천안춤영화제 추진위원 및 프로그래머들이 지난 13일 천안시영상미디어센터에서 위촉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천안시 제공

충남 천안시가 국내 최초 댄스영화제 ‘2018 천안춤영화제’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천안시는 ‘2018 천안춤영화제’는 오는 9월 6~8일까지 천안시 일원에서 열릴 예정이라고 17일 밝혔다.

올해 본격적인 영화제 개최에 앞서 천안시는 지난해 발레를 주제로 한 사전영화제를 마쳤다.

‘탭 댄스’를 메인 춤 장르로 확정한 올해 영화제는 ‘춤 출래!? 영화 볼래?!’라는 캐치프레이즈와 ‘영화와 함께 춤을’이라는 주제를 정했다.

시는 영화제 기간 영화상영, 관객과의 대화, 세미나, 춤 특강 등 다양한 프로그램운영과 시민이 직접 참여하고 즐기는 시민참여·주도형 영화제로 운영할 계획이다.

전문가로 구성한 추진위원회도 발족했다. 지난 13일 천안시영상미디어센터에서 천안춤영화제 추진위원 및 프로그래머 위촉식을 가졌다.추진위는 영화제 운영전반의 자문과 협력을 통해 천안의 정체성을 담은 성공적인 영화제가 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주성환 문화관광과장은 “시민과 함께 만드는 영화제를 운영해 시민에게 문화 향유 기회를 폭넓게 제공하는 영화제가 되도록 최선을 다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준호 기자 junhol@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전두환 정권식 보도통제 계획에… 국회 무력화 실행방안까지 담겨
‘종전선언’ 성과 없자… 문 대통령에 분풀이한 북한
‘친노 좌장’ 이해찬, 장고 끝 당권 출사표… 민주당 전대 판도 출렁
문 대통령 “국정원 정치적 중립 확실하게 보장”… 첫 업무보고 받아
마린온, 지난달부터 심한 진동 감지… 군 “사고 조사위에 외국전문가 추가”
미 시사잡지 애틀랜틱 “트럼프 외교정책, 처음부터 사기였다”
여 “통상 문건과 다른 사실상 쿠데타”… 야 “국가전복 음모 어디에도 없어”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