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양승준 기자

등록 : 2018.05.18 19:14
수정 : 2018.06.01 12:25

'지인 업체 소개' 류재림 영상자료원장 결국 사퇴

지난달 사표 제출 수리 돼... 성희롱성 발언 논란도

등록 : 2018.05.18 19:14
수정 : 2018.06.01 12:25

류재림 원장. 한국영상자료원 제공

지인 운영 업체를 기관 사업 담당 직원에게 소개해 문화체육관광부(문체부) 감사를 받았던 류재림 한국영상자료원(영상자료원) 원장이 결국 사임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18일 영화계 관계자들에 따르면 류 원장은 지난달 사표를 제출했고, 같은 달 수리됐다. 2015년 10월 영상자료원장에 임명된 후 2년 6개월 만의 퇴진이다.영상자료원장 임기는 3년이다. 영상자료원은 이날 한국일보와의 전화통화에서 류 원장의 사퇴 이유에 대해 “자진 사퇴”라고만 밝혔다.

류 원장 취임 후 그를 둘러싼 잡음은 끊이지 않았다. 이로 인해 류 원장이 임기를 다 채우지 못할 것이란 우려의 목소리가 높았다. 특히 지인이 운영하는 업체를 영상자료원 사업 담당 직원에게 소개해 기관장으로서 부적절한 처신을 했다는 비판을 받았다.

류 원장은 2017년 12월 여자가 많은 한 부서 송년회에서 남자 직원을 향해 “꽃밭에서 근무하네” 식의 성희롱성 발언을 해 내부에서 문제가 제기됐고, 결국 지난 3월 영상자료원 내부 게시판에 사과문을 올리기도 했다.

양승준 기자 comeon@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붉은불개미 대량번식 시도 흔적… 방역 비상
“부담감은 행복한 고민이야… 터져라, 손흥민”
한ㆍ러 FTA, 서비스ㆍ투자분야부터 추진
[배계규 화백의 이 사람] 넘버3 골키퍼의 통쾌한 반란
5만6890명 이산가족 “이번엔 못다 한 정 나눌까…”
“수사권 조정안 실행 땐 미제사건 늘고 대응 늦어질 수도”
[아하! 생태!] ‘어딜 가야 먹을게 많지…’ 새들도 무리에서 맛집 정보 얻어요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