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7.11.22 22:09

'8연승' 신진식 감독 "타이스 교체? 표정이 좋지 않아서"

등록 : 2017.11.22 22:09

신진식 감독./사진=KOVO 제공.

[한국스포츠경제 박종민] 8연승을 질주한 신진식 삼성화재 감독이 경기 중 타이스를 교체한 부분에 대해 입을 열었다.

삼성화재는 22일 경기도 의정부체육관에서 펼쳐진 도드람 2017-2018 V리그 남자부 KB손해보험과의 경기에서 세트스코어 3-2로 승리, 파죽의 8연승을 내달렸다.

타이스(19득점)와 박철우(18득점)는 팀 공격을 주도하며 승리에 크게 기여했다.

신진식 감독은 경기 후 4세트 도중 타이스를 교체한 부분에 대해 "타이스의 표정이 좋지 않았다.

같이 뛰는 선수들도 의욕이 떨어진다. 범실도 하고 공격성공률도 낮았다. 이후 타이스가 다시 들어가서 제 역할을 했다"고 밝혔다.

풀세트 접전 끝에 얻어낸 값진 승리였다. "경기가 어려울 것이라 예상은 했다"는 신 감독은 "어려울 경기일수록 선수들이 자기 자리를 지켜줘야 하는데 그렇지 못했다. 경기가 어려우면 정신이 없게 마련이다"면서 "그래도 선수들이 마지막까지 집중력 있게 잘 해줘서 고맙다. 나머지 부분은 집중력 있게 해줬다. 칭찬을 해주고 싶다"고 말했다.

의정부=박종민 기자 mini@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이런씨네] ‘역모-반란의 시대’, 최대 수혜자는 정해인뿐

'보물 찾기' 나선 KBO리그, 운명의 날 밝았다

[이슈+] 수능 연기 후폭풍…빅스 울고 엑소 웃고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