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윤창식
기자

등록 : 2017.03.20 22:05
수정 : 2017.03.21 11:07

중소기업청, 안동에 경북북부사무소 개설

등록 : 2017.03.20 22:05
수정 : 2017.03.21 11:07

대구경북지방중소기업청 경북북부사무소 개소식에서 참석자들이 축하떡을 자르고 있다. 대구경북지방중소기업청 제공

중소기업청 경북북부사무소가 20일 경북 안동시 운흥동 안동상공회의소 3층에 문을 열었다.

북부사무소는 안동 영주 상주 문경시와 의성 청송 영양 영덕 예천 봉화 울진군 등 11개 시ㆍ군을 관할한다.

2개 팀 7명의 직원이 상주하며 창업ㆍ벤처, 수출, 기술개발, 전통시장ㆍ소상공인 지원 등 다양한 지원 사업을 펼친다.

주영섭 중소기업청장은 "경북북부지역의 산업구조와 특성에 맞는 정책 개발 및 중소기업인과의 소통을 강화하겠다"라며 "유관기관들과 협업을 통해 중소ㆍ중견기업의 글로벌화를 촉진하고 고용을 확대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윤창식기자 csyoon@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파견 철회’ 소동 하루 만에 일단락… 북한 예술단 점검단 21일 방남
6월 지방선거 앞서 청와대 개편 눈앞
베일에 싸인 비트코인의 아버지, 사토시는 누구인가
검찰, ‘MB 측근’ 신학수 다스 감사 주거지 압수수색
미 연방정부 셧다운에… 백악관 vs 민주당 ‘책임론’ 공방
바른정당 슬픈 돌잔치... 돌잡이 메뉴는 ‘안철수’
백화점 승강기가 갑자기 2m 아래로 '쿵'…1명 중상·19명 구조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