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왕태석
부장

등록 : 2018.02.11 12:09
수정 : 2018.02.11 12:18

[포토뒷담화] ‘김일성 가면’ 논란… 젊은 시절 김일성 모습 어떻길래

등록 : 2018.02.11 12:09
수정 : 2018.02.11 12:18

논란의 북한 가면 - 김일성(왼쪽부터)의 젊은 시절 모습, 10일 북한 응원단이 사용한 가면 , 가면 모델로 추정되는 북한 인민배우 리영호의 영화 '의적 홍길동' 출연 모습 .

하태경 바른정당 의원이 지난 10일 평창 동계올림픽 여자 아이스하키 남북 단일팀 경기 중 북한 응원단이 ‘김일성 가면’을 쓰고 응원했다는 주장을 하면서 논란이 되고 있다.

10일 강원 강릉 관동하키센터에서 열린 2018 평창 동계올림픽 여자아스하키 경기 코리아 단일팀 대 스위스 조별예선에서 북한 응원단이 경기응원도중 한 남자의 가면을 쓰고 응원하는 모습이 언론에 노출되었는데 이를 본 하의원이 젋은 시절 김일성 모습이라고 주장하면서 뒤 늦게 논란이 되고 있다.

통일부는 “잘못된 추정”이라며 “‘김일성 가면 쓰고 응원하는 북한 응원단’ 이라는 보도는 사실과 다르며 북측 스스로가 그런 식으로 절대 표현할 수 없다고 확인했다”고 밝히면서 북한 응원단의 가면은 '미남 가면'이라는 게 통일부의 설명이다. 통일부는 "미남 가면은 휘파람 노래를 할 때 남자 역할 대용으로 사용됐다고 한다"고 전했다. 왕태석기자

김일성 청년시절 모습

사진은 1959년 10월 1일 열병식을 함께 지켜보는 김일성 전 북한 주석(왼쪽)과 저우언라이 전 중국 총리(오른쪽) 경화시보 캡처

10일 오후 강원도 강릉시 관동하키센터에서 열린 여자 아이스하키 조별예선 남북 단일팀 대 스위스 경기에서 북측 응원단이 가면을 쓰고 있다. 강릉=연합뉴스

10일 강원도 강릉시 관동하키센터에서 열리는 평창동계올림픽 여자 아이스하키 조별리그 B조 남북단일팀-스위스 경기에서 북한 응원단이 가면을 이용한 응원을 펼치고 있다. 강릉=연합뉴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문무일에 힘 실어준 검사들… 검란 계기로 내부결집 ‘반전’
“단계별 비핵화”… 미국, 북한과 접점 맞춰간다
“다섯 살에 이민… 영화 속 벤처럼 늘 외로움 느껴”
“피팅모델보다 심해” 코스프레 업계도 ‘미투’
맛집으로 소개된 부산지역 식당, 위생 상태 등 ‘엉망’
[정민의 다산독본] 다산의 제자 교육법… 책을 통째로 베끼며 ‘내 것’으로 만들게 해
얼마나 아팠을까… 구두 속에 꽁꽁 숨긴 판매직 노동자의 일그러진 발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