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8.02.01 10:04

2018 러시아 월드컵, 벌써부터 티켓 예매 열기 후끈

등록 : 2018.02.01 10:04

러시아 월드컵에서 공인구로 사용될 텔스타 18/사진=아디다스

[한국스포츠경제 김의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 월드컵을 현장에서 지켜보기 위한 전세계 축구팬들의 티켓 요청 열기가 뜨겁다.

FIFA에 따르면 지난 1월 31일(현지시간) 티켓 신청 기간이 종료되기 전 세계 팬들은 4,905,169장의 티켓을 신청했다. FIFA는 무작위 추첨을 통해 티켓 당첨자를 공지할 예정이다.

제 1차 티켓 신청은 2017년 12월 5일부터 시작됐고 대부분이 월드컵이 열리는 러시아(200만)에서 나왔다. 러시아 뒤를 이어 독일(33만), 아르헨티나(18만), 멕시코(15만)가 뒤를 이었고 국제적 수요는 과반에 못 미치는 49%를 차지했다. 개막까지 4개월 여 남았음에도 월드컵에 대한 열기가 그만큼 뜨겁다는 것을 보여준다.

무작위 추첨은 공정한 배분 과정을 통해 진행되며 모든 팬들은 늦어도 3월 중순까지 무작위 추첨 결과를 통보 받게 된다. 2차 티켓 신청은 오는 3월 13일에 시작할 예정이며, FFIA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신청 가능하다. 티켓은 비자 결제 카드나 비자 체크 아웃을 이용하여 온라인으로 구매할 수 있다.

김의기 기자 show9027@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전세기 타고 북에서 남으로, 북한 선수단 강릉선수촌 입촌

[이슈+] 조정석, 몸값 낮춰 연극 '아마데우스'에 출연한 이유

‘3부터 219까지’ 숫자로 풀어본 韓선수단의 어제와 오늘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사상 최장 열대야 행진 주춤… 동해안은 17일 낮 기온 25도 안팎
17일 2022학년도 대입 개편안 확정… 커지는 혼란
서울시, 박원순 옥탑방 이웃 삼양동 주택 등 10곳에 ‘쿨 루프’ 지원
찬ㆍ반 논란 제주 제2공항도 공론조사 가나
정부, 백범 묘역 있는 효창공원 성역화 사업 추진
납ㆍ수은 등 국민 몸 속 유해물질 농도 조사한다
‘불법 정치자금 수수’ 홍일표, 의원직 상실형 선고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