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강희정
기자(Entertainment)

등록 : 2017.06.19 22:12

'쌈마이웨이' 박서준, 김지원에 "나 이상해, 뽀뽀하고 싶어"

등록 : 2017.06.19 22:12

KBS2 '쌈 마이웨이' 캡처

박서준이 김지원에게 자신의 떨림을 고백했다.

19일 밤 10시 방송된 KBS2 월화드라마 '쌈, 마이웨이' 9회에서 고동만(박서준 분)은 최애라(김지원 분)의 손을 잡고 격투기 경기장을 빠져나왔다.

애라는 손 잡자는 동만에게 검지 하나만 줬던 상황.

이에 동만은 "왜 손 이렇게 잡냐. 떨려서?" 물었다. 최애라가 왜 그런 걸 묻냐고 나무라자 동만은 "너만 이상한 거 아닌 거 같아서. 나도 이상해서"라고 말했다.

동만은 "멀리서 너만 보이고, 니가 예쁜 것도 같고. 그냥 너랑은 헤드록이나 걸고 엉덩이나 까야 하는 건 줄 알았는데 이렇게 손 잡으면 스킨십 같고"라며 "니가 이렇게 막 쳐다 보면, 뽀뽀하고 싶다는 생각도 잠시 잠깐 들어. 너도 그래? 혼자 그런 생각해?" 물어 애라를 설레게 했다.

강희정 기자 hjk0706@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윤손하 아들 사건 보도 기자 "유일하게 사과한 학부모였다"

크라운제이 "보증사기 때문에 5년간 활동 중지"

'무도' 이효리 "핑클, 진짜 친하지도 나쁘지도 않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