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연합뉴스
제공

등록 : 2018.02.09 10:04
수정 : 2018.02.09 10:06

조명균 통일장관, 北김여정 등 대표단 공항서 맞는다

등록 : 2018.02.09 10:04
수정 : 2018.02.09 10:06

남관표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 등도 공항 나갈 예정

북한 조선중앙TV는 남측을 방문하는 북한 예술단이 평양을 출발하는 모습의 영상을 공개한 가운데 배웅에 나선 김여정(오른쪽 두번째) 노동당 부부장이 활짝 웃는 모습을 보도했다. 조선중앙TV 캡쳐

조명균 통일부 장관이 9일 낮 도착하는 북한 고위급대표단을 인천공항에서 맞을 예정이다.

통일부는 "북한 고위급 대표단 방남 관련, 오늘 오후 1시 30분에 인천공항에 나가는 우리측 인사는 조명균 통일부 장관, 천해성 통일부 차관, 남관표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이라고 밝혔다.

북한 고위급 대표단은 헌법상 국가수반인 김영남 최고인민회의 상임위원장과 김정은 북한 노동당 위원장의 여동생 김여정 당 중앙위원회 제1부부장, 최휘 국가체육지도위원장,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장 등으로 꾸려졌다.

이들은 이날 전용기를 타고 평양을 출발해 서해 직항로를 통해 인천공항에 도착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