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최두선 기자

등록 : 2017.06.19 18:45
수정 : 2017.06.19 18:46

대전에 6ㆍ10 민주항쟁 30주년 기념표석 세워진다

등록 : 2017.06.19 18:45
수정 : 2017.06.19 18:46

6.10 민주항쟁 30주년 기념식 포스터. 6.10 민주항쟁 30년 기념사업 추진위원회 제공

대전에 6ㆍ10 민주항쟁 30년을 기념하는 표석이 세워진다.

대전지역 58개 시민사회단체와 정당이 참여한 6ㆍ10 민주항쟁 30년 기념사업 대전추진위원회는 중구 대흥동 NC네거리 농협중앙회 앞(옛 동백네거리)에 기념표석을 세울 예정이라고 19일 밝혔다. 표석을 세우는 곳은 6ㆍ10 민주항쟁 당시 시민들이 가장 많이 모여 민주화를 외쳤던 곳이다.

애초 대전시 소유 토지였으나 시와 중구청의 협조로 도로 점유 허가도 마무리됐다.

표석은 대전민속예술인총연합회(대전민예총) 회원들이 가로 100㎝, 높이 160㎝ 크기에 시민들이 표석을 받치는 모양으로 제작 중이다.

추진위는 표석 명칭을 지난 10일 기념식에서 시민을 상대로 공모했으며, 표석과 함께 오는 28일 제막식에서 공개키로 했다.

추진위 관계자는 “6월 항쟁이 과거 기억과 성과에 그치지 않고 미래 세대에게 전해지도록 각종 기념사업을 진행 중이다”라고 말했다.

최두선 기자 balanceds@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중국 경호원에 집단 폭행당한 ‘한국 언론’
폭행 경호원, 코트라가 고용한 듯... 현장 지휘는 중국 공안이
문 대통령 “최근 어려움 역지사지 기회… 더 큰 산 쌓아야”
인권침해 방지용 창문 막아버린 강남경찰서
‘한국판 콘에어’ 해외도피사범 47명, 전세기로 국내 송환
미국 강온파 이견으로 2주째 추가 대북 제재 무소식
홍준표, 아베 총리 만나 '한미일 자유주의 핵동맹 추진'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