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경석 기자

등록 : 2018.07.13 11:07
수정 : 2018.07.13 11:08

홍종학 “소상공인 해외진출 지원 방안 검토하겠다”

등록 : 2018.07.13 11:07
수정 : 2018.07.13 11:08

문재인 대통령의 인도와 싱가포르 국빈 방문을 수행 중인 홍종학 중소 벤처기업부 장관이 11일 오후 싱가포르 샹그릴라 라사 센토사 리조트에서 열린 브리핑에서 인도 방문 성과와 싱가포르에서 전망을 말하고 있다. 싱가포르=연합뉴스

“프랜차이즈 업계와 소상공인의 해외 진출 지원을 검토하겠다.”

문재인 대통령의 싱가포르 순방에 동행한 홍종학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13일 싱가포르의 한 호텔에서 현지 진출 한국 기업들과 조찬 간담회를 갖고 이같이 밝혔다.홍 장관은 이날 간담회에서 경제사절단으로 참가한 프랜차이즈 업계의 지원 강화 요구에 대해 “소상공인의 해외 진출을 돕기 위해 수출 관련 기관들과 협업해 지원체계를 구축하고 사업예산도 별도 편성하는 방안을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홍 장관은 싱가포르 진출 기업의 어려움을 듣고 지원 방안을 모색하는 한편 국내 중소ㆍ벤처기업의 동남아 진출 방안도 함께 모색하기 위해 이날 간담회를 마련했다. 그는 “소상인들이 주로 종사하는 프랜차이즈 기업을 싱가포르 경제 사절단에 상당수(60명 중 10명) 포함된 건 서민경제 성장의 중요성을 감안한 것”이라고 설명하며 “해외 진출을 늘리면 국내 과당경쟁의 출구가 생겨 새로운 수익원을 창출하고 한류 문화 전파에도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 장관은 또 현지 기업들이 국내 우수한 인재를 채용할 수 있도록 도와달라는 요청에 대해 “해외에 진출한 우리 기업들이 만들어낸 현지 일자리는 매우 값진 것”이라며 “글로벌 역량이 있는 국내 인재와 연결해 취업이 성사될 수 있도록 정부도 노력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그는 해외시장에 진출해 안착에 성공한 우리 기업인들의 기업가 정신을 높게 평가하면서 “수출 초보 기업들이 해외에 나갈 때 현지 시장과 무역환경에 대한 지식과 노하우가 부족하므로 성공한 선배 기업들이 적극적인 역할을 해달라”고 당부했다.

중기부는 한국인이 설립한 싱가포르 1위 온라인쇼핑몰 큐텐(Qoo10), 인도네시아 홈쇼핑 스마일홈쇼핑 관계자와 함께 한국 우수 중소기업 제품 발굴과 성공적인 현지 유통 방안을 논의하고 유망 제품 정보 공유, 매칭 상담회, 가격 경쟁력 확보를 위한 물류 최적화 등에 협력하기로 했다.

고경석 기자 kave@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단식ㆍ고공농성ㆍ법정다툼에 죽음까지… 12년 만에 눈물의 복직
‘환율전쟁’으로 확산되는 미중 무역전쟁…세계 금융시장 긴장감 팽팽
볼턴 만난 정의용 대북 제재 완화 설득한 듯
‘끓는 7월’ 사흘간 26곳 역대 최고기온 경신
땀이 뻘뻘…박원순 서울시장 강북구 옥탑방 살이 시작
계엄령 문건 수사 '민군 합동수사본부' 출범 이르면 23일 발표
‘한 집 건너 한 집’ 편의점 사라질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