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8.01.25 07:34

‘EPL컵 결승행’ 아스날, 막강 첼시를 어떻게 눌렀나

등록 : 2018.01.25 07:34

[한국스포츠경제 정재호]

첼시-아스날, 2-2 무승부 종료/사진=첼시 구단 홈페이지

아스날이 난적 첼시를 누르고 잉글리시 풋볼 리그컵(EPL) 결승에 올랐다.

역전의 원동력은 끝까지 집중력을 잃지 않은 선수들의 투지였다.

아스날은 25일(한국시간) 영국 런던의 에미리츠 스타디움에서 벌어진 2017-2018 EFL컵 준결승 첼시와 2차전에서 2-1의 짜릿한 역전승을 거뒀다.

앞선 1차전에서 0-0으로 비겼던 아스널은 이로써 1ㆍ2차전 합계 2-1로 결승 티켓을 거머쥐었다. 브리스톨 시티를 꺾은 맨체스터 시티와 결승이 기대를 모은다.

이날 선제골은 첼시의 몫이었다. 전반 7분 만에 에뎅 아자르가 골을 넣었다. 아스날은 5분 만에 만회골을 넣은 것이 컸다. 전반 12분 몬레알이 머리로 시도한 슈팅이 굴절되며 1-1로 동점을 이뤘다.

끝까지 집중력을 잃지 않고 최선을 다한 아스날에게 승리의 여신은 손을 들어줬다. 후반 15분 샤카가 역전 골을 넣고 포효했고 이후 첼시의 대반격을 잘 막으며 EPL컵 결승에 안착했다.

정재호 기자 kemp@sporbiz.co.kr[한국스포츠경제 관련기사]

[카드뉴스] 워너원 '꿀조합' 멤버는?

[트렌드] '우리가 응원합니다' 가요계도 평창 올림픽 붐

가상화폐 열풍에…젊은 노안·직장인 VDT증후군·주부 화병 주의보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문대통령 '송인배·드루킹 만남, 국민에 있는 그대로 설명하라'
최순실, 옥중 회고록 “朴 대통령 죽이려고 나를 이용한 것”
국회 이번에도 ‘제 식구 감싸기’…홍문종ㆍ염동열 체포동의안 부결
KTX 소란 승객 제지시킨 김부겸 장관
공군 최초, 홍순영 여군 군종법사 “장병들에게 회향하고 싶다”
무역ㆍ남중국해에 이어 대만까지… 美中 갈등 확산
“민원 넣은 사람들 이해해… 죄라면 유기견 키운 것밖에”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