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지원 기자

등록 : 2018.01.13 00:51
수정 : 2018.01.13 00:53

‘백종원의 골목식당’ 백종원 "나도 망해본 적 있어"

등록 : 2018.01.13 00:51
수정 : 2018.01.13 00:53

‘백종원의 골목식당’ 백종원이 진심을 드러냈다. SBS 캡처

‘백종원의 골목식당’ 백종원이 진심을 드러냈다.

12일 밤 방송된 SBS 예능프로그램 ‘백종원의 골목식당’에서는 백종원이 이대 앞 낡은 골목 시장에 가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한 식당은 백종원의 설득 끝에 참여를 결정했다, 수제버거 집 사장은 “우리가 여기까지 오기 전에 엎기도 했다.

친구와도 안 만났다. 내가 지금 이렇게 사는 걸 누구한테도 말하고 싶지 않다”라며 출연을 원치 않아 했다.

이에 백종원은 “나도 사업 망했었다. 돈이 없어서가 아니라 창피해서 사람 만나기 싫은 게 제일 힘들다”며 공감했으며 방송 출연이 아니라 진심으로 가게를 살려보고자 하는 마음이라고 말해 사장을 설득시켰다. 

김지원 기자 kjw8@hankookilbo.com

[연예관련기사]

박지성 모친상 "母, 런던서 교통사고 당해 숨져"

유시민 작가 "안내상, 1987 당시 지하에서 활동"

조세호, '뉴스투데이' 기상캐스터 깜짝 등장

김동률이 전한 음악에 대한 진심, 그리고 故종현의 이야기

리키 마틴, 13세 연하 동성 연인과 결혼 "이제 내 남편"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
인터랙티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