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준호 기자

등록 : 2017.03.13 15:07
수정 : 2017.03.13 15:07

김관용 경북지사 14일 대권 도전 공식 선언한다

등록 : 2017.03.13 15:07
수정 : 2017.03.13 15:07

청년 지지모임 ‘큰바위 얼굴’ 발족

김관용 경북도지사

김관용 경북도지사가 14일 대선 출마를 공식 선언한다.

김 지사 측은 이날 서울 여의도 자유한국당 당사에서 대권 출마를 공식 선언한다. 김 지사는 자유한국당 대선후보 선출 후보 등록이 13일부터 15일 오후 3시까지로 확정됨에 따라 이날 출마 선언 후 후보등록할 계획이다.

예비경선은 17일 여론조사를 통해 진행된다.

구미시장 3선과 경북도지사 3선에 성공한 김 지사는 현재 자유한국당 비상대책위원회 상임고문을 맡고 있다. 한편 이날 김 지사를 지지하는 청년모임인 ‘큰바위 얼굴’이 영남대 천마아트센터에서 발대식을 갖고 활동에 들어갔다.

지난달 14일에는 7만여 명의 회원이 참여하는 용포럼도 창립했다.

전준호기자 jhjun@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잃어버린 저녁을 찾아서] 5일 중 칼퇴근 흉내 이틀뿐… “저녁 있는 삶에 눈물이 났다”
청와대 ‘호프미팅’ 둘째날 안주 ‘황태절임’ 속뜻은?
검사장 5명 줄여 인적 쇄신… 두 번째 여성 검사장 탄생
사드 내년 초 배치 완료… 일반 환경영향평가 시작
휴가철 해외로 떠나는 여행객으로 붐비는 공항
세월호 수사로 朴 정권 ‘미운털’…조은석 검사장, 화려한 부활
[단독] 롤스로이스 신형 팬텀 출시

오늘의 사진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