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하태민 기자

등록 : 2017.03.10 13:23
수정 : 2017.03.10 13:23

송하진 전북지사 “시민의식의 승리”

등록 : 2017.03.10 13:23
수정 : 2017.03.10 13:23

“헌법정신 준엄함 증명, 새로운 시대 나갈 때”

송하진 전북도지사.

송하진 전북도지사는 박근혜 대통령 탄핵 결정과 관련, 10일 ‘도민께 드리는 말씀’을 통해 “정의롭고 당당함을 잃지 않았던 시민의식의 승리”라며 “헌법정신과 가치의 준엄함이 증명됐다”고 밝혔다.

송 지사는 “오늘은 대한민국의 존엄과 법치국가로서의 근간을 세운 날이다”며 “헌재 결정에 승복하고 아름답고 성숙한 민주주의를 보여줘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대통령 탄핵이라는 헌정사 최초의 비극을 뛰어넘어 민주주의 가치가 활짝 피어나는 자랑스러운 나라를 만들어가야 한다”며 “새로운 시대를 향해 나아가야 할 때”라고 덧붙였다.

송 지사는 “주권재민과 법치질서가 바로 선 국정 정상화와 균형 있고 서로의 가치가 존중되는 평화롭고 안정된 국민 생활을 위해 힘써야 한다”며 “이제는 전북 발전과 전북 몫을 찾고 강건중정(剛健中正)의 도정을 실현해 나가겠다”고 강조했다.

하태민 기자 hamo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괌 앤더슨 기지, 을지훈련 앞 긴장… 해변은 불안 속 평온
[오은영의 화해] 딸의 이혼 앞에서도 관심과 동정을 바라는 엄마
밀집의 저주 바꿀 사육환경표시제도, 관건은 가격
[강소기업이 미래다] 40년 부품 국산화 외길 동국성신… '가장 큰 보람? 한 번도 직원 해고 안해'
믿고 간 한인민박, 바퀴벌레 나오고 변기 막히고
모든 법률 ‘근로→노동’ 변경 추진
[법에 비친 세상] 토익 강사는 근로자 아니다

오늘의 사진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