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지은 기자

등록 : 2017.09.13 11:35

홍준표 “박근혜ㆍ서청원ㆍ최경환 출당, 당장 결정 안해”

등록 : 2017.09.13 11:35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13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과 서청원, 최경환 의원의 탈당을 권유하는 혁신안과 관련해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당 혁신위원회의 박근혜 전 대통령, 서청원ㆍ최경환 의원의 탈당 권유 조치를 두고 박 전 대통령의 1심 판결을 전후해 논의에 부치겠다고 밝혔다.

홍 대표는 13일 혁신위의 혁신안 발표 직후 기자간담회를 자청해 “혁신위는 종국적인 집행기관이 아니다”라며 “권고안이기 때문에 이를 토대로 당의 의견을 모아 집행 여부를 10월 17일 박 전 대통령의 1심 판결을 전후해 논의를 본격적으로 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 대표는 이유를 두고 “많은 의원들에게서 그렇게 요청이 왔다”며 “특히 친박 의원들 주장이 있어서 이를 받아들이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당내 친박계의 반발을 의식해 일정 기간 냉각기를 가지려는 의도로 풀이된다.

김지은 기자 luna@hankookilbo.com 김정현 기자 virtu@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비트코인 써봤더니] 비트코인으로 일주일 살아보니… 돈이라기엔 ‘99%’ 부족했다
‘최경환 1억’ 국정원 장부 확보… 소환 시기 저울질
역사서 분석하니… 1900년간 한반도 6.7 강진 15회나
‘월급쟁이의 별’ 삼성전자 임원들은 누구
[나를 키운 8할은] 강수진 '친할머니처럼 돌봐준 선생님... 나만의 발레 눈뜨게'
[단독] 차기 우리은행장에 관료출신 배제한다
[SF, 미래에서 온 이야기] 탐험가이자 예술가 제임스 카메론 ‘21세기의 다빈치’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