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김지은 기자

등록 : 2017.09.13 11:35

홍준표 “박근혜ㆍ서청원ㆍ최경환 출당, 당장 결정 안해”

등록 : 2017.09.13 11:35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13일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박근혜 전 대통령과 서청원, 최경환 의원의 탈당을 권유하는 혁신안과 관련해 기자간담회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홍준표 자유한국당 대표가 당 혁신위원회의 박근혜 전 대통령, 서청원ㆍ최경환 의원의 탈당 권유 조치를 두고 박 전 대통령의 1심 판결을 전후해 논의에 부치겠다고 밝혔다.

홍 대표는 13일 혁신위의 혁신안 발표 직후 기자간담회를 자청해 “혁신위는 종국적인 집행기관이 아니다”라며 “권고안이기 때문에 이를 토대로 당의 의견을 모아 집행 여부를 10월 17일 박 전 대통령의 1심 판결을 전후해 논의를 본격적으로 할 것”이라고 말했다.

홍 대표는 이유를 두고 “많은 의원들에게서 그렇게 요청이 왔다”며 “특히 친박 의원들 주장이 있어서 이를 받아들이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당내 친박계의 반발을 의식해 일정 기간 냉각기를 가지려는 의도로 풀이된다.

김지은 기자 luna@hankookilbo.com 김정현 기자 virtu@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7년 간 연구했는데 나가라네요”…출연연 비정규 연구직 줄줄이 해고
‘나경원 평창올림픽 조직위원 파면’ 청원 20만명 돌파
도심제한 속도 60→50㎞ 낮추고 소주 1~2잔 마셔도 ‘면허정지’
분양률 ‘0’ 포항블루밸리, 공사 지연 부담은 하청업체 독박
의정부 제일시장 화재…다닥다닥 붙은 점포에 바람 타고 순식간 '화르르'
'4강 신화 이루려면 초반 기선제압이 관건'
조정석 '연기에 대한 자신감, 데뷔 때부터 키워'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