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전혜원 기자

등록 : 2017.05.19 21:36

해운대그랜드호텔에 감사패 전달

등록 : 2017.05.19 21:36

한국일보와 ‘2017 미스코리아 지역예선 미스부산ㆍ울산 선발대회’에서 뽑힌 8명의 당선자들이 19일 오후 부산 해운대그랜드호텔을 방문, 미스부산ㆍ울산 선발대회를 21년째 후원해온 호텔 측에 감사패를 전달했다.

1996년 5월 30일 국내 최초의 종합 레저호텔로 문을 연 이 호텔은 2005년 APEC 공식 호텔을 비롯해 2008년 부산국제영화제, 부산국제광고제, 국내 최대 게임 전시회인 지스타(G-Star), 미스코리아 부산ㆍ울산대회 등 부산을 대표하는 굵직한 행사의 본부호텔로 자리매김했다.

전혜원 기자 iamjhw@hankookilbo.com








대한민국종합 7위 5 6 4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이승훈, 매스스타트 올림픽 초대 챔피언
은메달 따고도 고개 못 든 김보름 “죄송한 마음, 큰절 했다”
김영철 방남 저지 위해 통일대교 막아선 한국당
'미투' 의혹 조재현 “죄스러운 행동…피해자들께 속죄하겠다”
[다만세] ‘중동의 해방구’ 바레인, 돼지고기 팔고 클럽 북적
[목욕재개] ‘부산 센텀시티 공사 중 온천수가 콸콸’ 확인해 보니…
[인물 360˚] 폭로의 시대 “다같이 싸우면 아무도 다치지 않는다”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