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혜원 기자

등록 : 2017.05.19 21:36
수정 : 2017.05.19 21:36

해운대그랜드호텔에 감사패 전달

등록 : 2017.05.19 21:36
수정 : 2017.05.19 21:36

한국일보와 ‘2017 미스코리아 지역예선 미스부산ㆍ울산 선발대회’에서 뽑힌 8명의 당선자들이 19일 오후 부산 해운대그랜드호텔을 방문, 미스부산ㆍ울산 선발대회를 21년째 후원해온 호텔 측에 감사패를 전달했다. 1996년 5월 30일 국내 최초의 종합 레저호텔로 문을 연 이 호텔은 2005년 APEC 공식 호텔을 비롯해 2008년 부산국제영화제, 부산국제광고제, 국내 최대 게임 전시회인 지스타(G-Star), 미스코리아 부산ㆍ울산대회 등 부산을 대표하는 굵직한 행사의 본부호텔로 자리매김했다.

전혜원 기자 iamjhw@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문준용 의혹 조작 시인한 국민의당, 당 존폐의 기로에 섰다
바른정당 첫 여성 대표… 지방선거ㆍ지지율ㆍ당 화합 ‘3과제’
외모에 고민 중인 딸에게 “예쁘다”고 말하면 안 되는 이유
삼성측 증언 거부… 재판부까지 곤혹
“이 번호 너지?” 휴대폰 주소록 무단공유 ‘콜앱’ 주의보
‘태국 여행 푸잉 공략방’? 오픈채팅방서 오가는 성매매 원정 정보
“똥도 이식”… 건강한 사람 대변 이식해 장염 치료

오늘의 사진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