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정광진 기자

등록 : 2017.09.14 15:12
수정 : 2017.09.14 15:14

‘미녀들의 수다’ 크리스티나와 함께하는 음악회

등록 : 2017.09.14 15:12
수정 : 2017.09.14 15:14

26일 대구콘서트하우스에서

‘크리스티나와 함께 하는

미녀와 야수’ 클래식공연

지역 정상급 소프라노ㆍ테너 가수 대거 출연

(왼쪽부터)방송인 크리스티나, 소프라노 구수민, 이정선.

(왼쪽부터)소프라노 조용미, 테너 손정희, 테너 김철호.

지상파 방송 클로벌 토크쇼 ‘미녀들의 수다’ 출신 크리스티나가 대구에서 클래식 공연을 진행한다.

대구 콘서트하우스가 ‘아름다운 화요일’ 프로그램 일환으로 26일 오후 7시 30분에 여는 ‘크리스티나와 함께하는 미녀와 야수’에서다.

이번 공연에선 수다스런 크리스티나가 지역 예술인들과 함께 “음악 그리고 사랑”을 주제로 유명 오페라 곡에서부터 뮤지컬, 영화주제가까지 다양한 장르의 음악을 소개한다. 연주자들이 만들어내는 감동적인 연주와 사랑에 대한 스토리텔링 그리고 작품에 대한 해설이 함께 더해져 관객들이 클래식 음악에 대해 쉽고 재미있게 이해하고 다가갈 수 있는 모두를 위한 클래식 공연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이번 공연엔 음악감독이자 이탈리아 오또리노 레스피기 국립음악원 출신으로 맹활약중인 테너 손정희, 2010년 영국 에든버러 프린지 콘서트 등에서 공연을 통해 해외언론의 극찬을 받은 5인조 유엔젤보이스, 이탈리아 리시니오 레피체 국립음악원 출신의 실력파 소프라노 이정신, 이탈리아 피에트로 마스카니 국립음악대학출신의 소프라노 조용미가 출연한다.

유엔젤보이스.

테너 김현준(왼쪽), 테너 이광순.

또 이탈리아 벨리니 국립음악대 등을 졸업하고 경북대 등에서 후학을 양성중인 소프라노 구수민, 이탈리아 베르디 국립음악대학을 졸업하고 안동대 음대 교수로 재직 중인 테너 이광순, 이탈리아 리보르노 국립음악대를 졸업한 테너 김현준 등의 ‘미녀와 야수’들이 관객들에게 사랑 얘기를 전한다. 입장료는 전석 1만원. 티켓링크(ticketlinck.co.kr, 1588-7890)와 대구콘서트하우스 홈페이지(concerthouse.daegu.go.kr) 등을 통해 예매할 수 있다.

정광진기자 kjcheong@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생존배낭, 비싼 외제 필요 없어… 마트서 하나씩 준비를”
진앙 주변 흙탕물 솟구쳐…땅 물렁물렁해지는 액상화 현상인가
세월호ㆍ가습기살균제 가족 국회로…“사회적 참사법 꼭 통과돼야”
'성관계 여부 검사하겠다'…10대 딸에 몹쓸짓한 의붓父
돌연변이 유전자는 장수의 원인 ?
[뒤끝뉴스] 등 뒤에서 총질하는 야만의 보편성
‘귀순환영회’ 부터 ‘노크귀순’까지… 귀순자들의 삶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