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최흥수 기자

등록 : 2017.09.19 14:30

대명리조트, 11월까지 ‘코리아 투어 페스타’ 진행

등록 : 2017.09.19 14:30

충북 단양의 만천하스카이워크와 읍내 모습. 대명리조트 제공

대명레저산업이 25일부터 11월 28일까지 지역 여행지를 홍보하고 숨은 명소를 알리는 ‘코리아 투어 페스타’를 개최한다.

페스타 기간 중 대명리조트가 위치한 지역의 고유한 체험거리와 문화 콘텐츠를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힐링 투어를 컨셉트로 충북 단양에선 만천하스카이워크와 남한강을 따라 산책하는 역사 문화길을 선정했고, 경기 양평에선 용문산과 레일바이크 등으로 상품을 구성했다. 강원 양양 지역은 자연 속 쉼터를 테마로 남대천과 설악산 대청봉, 오색령, 주전골, 하조대, 죽도정, 남애항 등 가족 모두가 즐길 수 있는 프로그램을 선보인다.

대명리조트는 올해부터 매년 같은 시기에 행사를 진행하고 프로그램도 다양화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코리아 투어 페스타 상품은 대명리조트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최흥수기자 choissoo@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공사 재개 측 과학적 접근이 20ㆍ30대 사로잡았다
여론조사와 달랐던 신고리 공론조사, 차이는 ‘정보’
잘못 없지만 벌은 받아라? 외교부 ‘이상한 징계’ 논란
대한민국 형사들의 큰형님 33년 경력 김선희 형사과장의 ‘나의 아버지’
자사고, 일반고 전환하면 최대 6억원 지원 받는다
닛산차 ‘무자격자 품질검사’ 스캔들 일파만파
[세계의 분쟁지역] “리비아 난민 수용소에 감금된 우리를 집에 보내 주세요”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