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소연 기자

등록 : 2017.03.20 09:50
수정 : 2017.03.20 09:50

지하철 2호선 고장 지연…승객 전원 하차

등록 : 2017.03.20 09:50
수정 : 2017.03.20 09:50

게티이미지뱅크

지하철 2호선 전동차에 이상이 생겨 출근길 시민들이 불편을 겪었다. 20일 서울메트로에 따르면 이날 오전 8시32분쯤 2호선 봉천역에서 사당ㆍ교대 방면으로 가는 외선순환 2089 전동차가 승객 전원을 하차시킨 뒤 군자차량기지 쪽으로 회송됐다.

출력량이 부족해 속도를 제대로 내지 못하는 현상이 나타났기 때문이다.

메트로 측은 승객하차와 전동차 회송에 긴 시간이 걸리지는 않았다고 밝혔지만 후속 전동차 운행도 늦어지면서 승객들이 큰 불편을 겪었다.

문제가 나타난 차량은 성수역으로 입고돼 점검에 들어갔다.

김소연 기자 jollylife@hankookilbo.com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19대 대선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