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일보>

등록 : 2015.10.15 16:23
수정 : 2015.10.16 01:24

[문제잇슈] ‘역사전쟁’ 도화선, 국정화가 뭐기에

등록 : 2015.10.15 16:23
수정 : 2015.10.16 01:24

문제잇슈

지난 12일 정부가 한국사 교과서 국정화 방침을 공식화했습니다. 단일 교과서로 역사를 배워야 혼란과 편향이 없다고 주장하는 편과 국가가 특정 역사관을 강요해선 안 된다는 편의 대척이 팽팽합니다.(☞ 관련기사 ) 바야흐로 ‘역사 전쟁’이 시작될 조짐입니다. 국가가 역사 교육을 도맡아 하겠단 선언이 왜 싸움의 도화선이 되는 걸까요.

문제를 풀면서 한 번 생각해 보시죠.

임유 기자 bahbah@hankookilbo.com

정진호 인턴기자(건국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3)

디지털뉴스부

※ 포털 사이트에서 이 기사를 보셨다면 원문 보기 를 눌러 주세요. 그래야 퀴즈를 풀어 보실 수 있습니다. ‘익스플로러’보다 ‘크롬’과 ‘파이어폭스’를 브라우저로 쓰실 때 콘텐츠가 제대로 보입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더 보면 좋은 기사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PD수첩 사건ㆍ세월호 수사 방해… 줄줄이 타깃
사우디 노동자 출신 첫 원내대표 김성태의 변신 이력
신연희 강남구청장 이번엔 친인척 채용 청탁 의혹
수능 최고점자 2人의 비결은… “포기할 건 과감히 포기했어요”
“도로 친박당 안돼” 중립지대 표심 김성태에 몰려
전 NBA 스타 로드먼 “내년 2월, 북한-괌 농구경기 추진 중”
쓸쓸한가? 황홀하다!... 강경 곰삭은 풍경 속으로

오늘의 사진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