등록 : 2015.10.08 12:00
수정 : 2015.10.08 17:44

[문제잇슈] 박완서 작품으로 본 구수한 우리말

등록 : 2015.10.08 12:00
수정 : 2015.10.08 17:44

문제잇슈

10월 9일은 제 569돌 한글날입니다. 신조어인 ‘헬조선’, ‘흙수저’의 뜻은 다들 아실 겁니다.

혹시 ‘노느매기’, ‘터수’의 뜻은 아시나요? 지난해 국립국어원이 신조어로 인정한 단어는 334개에 달합니다. 그 반대편에선 의미 있는 우리말이 잊혀지고 있습니다. 우리말을 다채롭고 풍성하게 만들어 주는 단어와 표현들에도 관심을 가질 필요가 있습니다. 한글날을 맞아 이대로 잊혀지기엔 아쉬운 말들을 고 박완서 선생의 작품에서 찾아봤습니다.

디지털뉴스부ㆍ정진호 인턴기자(건국대 미디어커뮤니케이션학과 3)

※ 포털 사이트에서 이 기사를 보셨다면 원문 보기 를 눌러 주세요. 그래야 퀴즈를 풀어 보실 수 있습니다. ‘익스플로러’보다 ‘크롬’과 ‘파이어폭스’를 브라우저로 쓰실 때 콘텐츠가 제대로 보입니다.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일보 페이스북

한국일보 트위터

한국일보닷컴 전체기사 RSS

RSS

한국일보닷컴 모바일 앱 다운받기

앱스토어구글스토어

한국일보닷컴 서비스 전체보기

Go

뉴스 NOW

이전

  • 종합
  • 정치
  • 사회
  • 경제
  • 국제
  • 문화
  • 연예
  • 라이프
  • 스포츠

다음

오늘의 사진

19대 대선

전국지자체평가

많이 본 뉴스

  • 1
  •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