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열음. 평창대관령음악제 사무국 제공

피아니스트 손열음(33)이 영국의 세계적인 클래식 음악축제 ‘BBC 프롬스(Proms)’에 데뷔한다. 평창대관령음악제는 손씨가 BBC프롬스에 참가, 23일(현지시간) 오후 7시 30분 런던 로열 앨버트 홀에서 공연한다고 8일 밝혔다. BBC 프롬스는 매년 여름 약 8주간 런던 로열 앨버트 홀에서 열리는 세계적인 클래식 축제다. 1895년 시작해 자유분방한 분위기, 다양한 이벤트와 실험적인 공연형식으로 클래식 애호가뿐 아니라 일반인들에게도 큰 사랑을 받고 있다. 바이올리니스트 조슈아 벨과 이사벨 파우스트, 피아니스트 마르타 아르헤리치, 지휘자 다니엘 바렌보임, 사이먼 래틀 등 세계적인 음악가가 거쳐 갔다.

손열음은 이번 공연에서 모차르트 피아노 협주곡 제15번 B Flat 장조 K.450을 연주한다. 지휘는 9월 BBC 필하모닉 새 상임 지휘자로 취임하는 오메르 메이어 베어가 맡는다. 한국인 오보이스트 함경도 BBC 심포니 오케스트라 객원 수석 자격으로 함께한다.

이윤주기자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