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경두 국방부 장관과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부 장관이 17일 태국 방콕 아바니 리버사이드호텔에서 이달 예정된 연합공중훈련 연기 결정 관련 공동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연합뉴스

마크 에스퍼 미국 국방장관은 17일(현지시간) 태국 방콕에서 정경두 국방부 장관과 공동기자회견을 열고 “한미 국방부 간 긴밀한 협의와 신중한 검토를 거쳐, 저와 정경두 장관님은 이번 달 계획된 연합공중훈련을 연기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다. 그는 “이러한 결정은 외교적 노력과 평화를 촉진하는 환경을 조성하기 위한 선의의 조치”라며 “북한 역시 연습과 훈련, 그리고 시험을 행하는 결정에 있어 이에 상응하는 성의를 보여주기 바란다. 또한 우리는 북한이 조건이나 주저함 없이 협상 테이블로 다시 돌아오기를 촉구한다”고 했다. 한미 공군은 이달 중순 대규모 공중연합훈련 ‘비질런트 에이스’를 대체할 대대급 연합훈련을 실시할 예정이었다.

안아람 기자 oneshot@hankookilbo.com

공감은 비로그인 상태에서도 가능합니다

web_cdn 저작권자 © 한국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치 최신기사